• 처음으로
  • 로그인
  • 문의하기
  • eBook
  • 신간 이북
  • 콘텐츠보관함
  • FAQ
  • 도움말
  • 독자서평
  • FAQ
  • Q&A
  • 도움말
  • 도서관
홈 > book > 역사
[역사] 삼국시대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을까
한국역사연구회 | 청년사 | 2003-10-01 | 공급 : (주)북토피아 (2003-10-01)



제작형태 : xml
대출현황 : 대출:0, 예약:0, 보유수량:5
지원기기 :
책이 열리지 않으세요? 리더 수동설치
  • 과학적 실천의 역사학을 수립하기 위해 모인 젊은 연구자들의 모임 한국역사연구회에서 삼국시대 사람들의 의식주를 소개한 교양역사서. 도토리밥에서 쌀밥까지, 동굴집에서 기와집까지, 농가의 살림살이, 일본으로 간 신라무역선 등 민중의 일상적인 삶에 깃들인 역사적 의미를 건져내어 기록하고 있다. 이 책은 '삼국시대'라는 제목을 달고 있지만, 실제로는 우리 역사의 첫 장인 원시·고대사회를 일구었던 고대인들의 삶 전체를 담고 있다. 일상적인 삶을 역사서술의 소재로 삼아 우리 역사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 그 중에서도 고대사에 대한 요구를 총족시킨다. 소설적 기법의 가미와 강의 형식 등의 기술 방법은 딱딱한 역사를 소설처럼 재미있고 현장감 있게 풀어 나간다. 또한 여러 가지 사례를 중심으로 내용을 구성하고, 관련 그림과 사진 자료를 풍부하게 활용하여 내용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있다. 이 책은 고대인의 삶을 통해 우리 역사를 새롭게 바라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김현정, 국문학 석사)

  • 1988년에 출범한 한국사학계의 전문연구자 단체. 과학적 역사학을 수립하고 그렇게 해서 나온 성과를 일반대중과 공유하기 위하여, 지금까지 『한국역사입문』『14세기 고려의 정치와 사회』『조선정치사』『1894년 농민전쟁연구』『한국현대사』 등 전문연구서와 『한국사강의』『한국역사』『문답으로 엮은 한국고대사 산책』『조선시대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을까』 등 다수의 교양서를 공동작업으로 발간해 왔다.

  • 삶의 밑바탕 도토리밥에서 쌀밥까지 / 벌거숭이가 잘꾸민 옷을 입기까지 / 동굴집에서 기와집까지 / 성(性), 다산의 상징에서 쾌락의 수단으로 삶의 애환 축제와 놀이 / 만남, 사랑, 그리고 결혼 / 삶과 죽음의 길이 여기 있음에 / 삼국시대의 사회기풍 / 농가의 살림살이 생업과 터전 황금나락 들판에 가래 짚고 서서 / 우쭐대던 '장인(匠人)', 초라해진 '쟁이' / 시장에서 기우제를 지냈다는데 / 든든한 산성, 화려한 도성 / 고대의 인구주택센서스 나라의 경계를 넘어서 전쟁에도 역사가 담겨 있다 / 삼국간에 말이 통했을까? / 신라사람들의 중국여행 / 한반도를 찾아온 낯선 사람들 / 일본으로 간 신라무역선 고대사회의 이모 저모 우리나라 최초의 성씨는? / 고대 여성의 산맥과 봉우리 / 하늘의 과학, 하늘의 상처 / 하늘신을 밀어낸 부처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