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처음으로
  • 로그인
  • 문의하기
  • eBook
  • 신간 이북
  • 콘텐츠보관함
  • FAQ
  • 도움말
  • 독자서평
  • FAQ
  • Q&A
  • 도움말
  • 도서관
홈 > book > 역사
[역사] 이이화 한국사이야기 10 - 왕의길 신하의길
이이화 | 한길사 | 2003-10-01 | 공급 : (주)북토피아 (2003-10-01)



제작형태 : xml
대출현황 : 대출:0, 예약:0, 보유수량:5
지원기기 :
책이 열리지 않으세요? 리더 수동설치
  • 연산군의 등장, 인척 세력의 성장, 민중의 저항 운동 등 조선의 불안한 사회·정치 상황과 유교에 근거한 새로운 사상이 집성되고 주자 가례가 사회 생활의 규범으로 잡아나가는 이야기를 담은 책. 한길사에서 일반인들이 접하기 쉬운 한국사를 낸다는 기획으로 내놓은 24권의 대작 중의 한 권이다. 40년 이상을 한국사 연구에 몸담으면서 민족사·생활사·민중사의 복원에 힘써왔던 이이화가 한국사의 장구한 역사에 담겨 있는 풍요롭고 깊이 있는 내용을 전하기 위해 집필을 맡았다. 서원 운동과 사상적 체계화 작업 등 당시인들의 문화와 생활이 이 책의 많은 비중을 차지한다. 인구는 천만 명을 돌파했고 이는 중세 국가 중에서 가장 높은 인구 밀도를 의미한다. 주자가례가 사회 규범화 됨에 따라 여성의 지위가 고려 때보다 하락해가는 현상과 밥상이 풍부해져 가는 가운데 보신탕이 유행했다는 이야기도 흥미롭다. 24권에 이르는 방대한 서술을 위해 저자는 국내외의 많은 자료를 엄밀히 비교·검토하는 한편, 국내외 주요 유적뿐 아니라 만주 지역의 고구려와 발해 유적을 몸소 답사함으로써 역사에 현장감을 부여하는 데 역점을 두었다. 이 책에는 저자에 의해 섭렵되고 정리된 풍부한 양의 자료가 알기 쉽고 간결한 언어로 살아난다.

  • 저자는 1937년 대구에서 유학자인 야산 이달 선생의 넷째아들로 태어났다. 어린시절 부친을 따라 대둔산에 들어가 한문공부를 했으며, 청년기에는 동아일보사·민족문화추진회·서울대 규장각 등에서 근무하며 한국학 연구에 전념했다. 이때는 민족사·생활사·민중사를 복원하는 데 열정을 쏟았으며, 오늘의 관점에서 역사인물을 재평가하는 인물연구에 주력함으로써 일반인들이 우리 역사를 재미있고 친근하게 볼 수 있도록 하는 등 일찍이 역사대중화를 위해 노력했다.

    1990년대 이후에는 역사문제연구소장·'역사비평'편집인으로 활동하면서 한국 근현대사 연구에 힘을 기울였으며, 특히 '동학농민전쟁 100주년 사업'을 주도하여 이를 학문적으로 재평가하고, 대중적으로 알리는 데 크게 공헌했다.

    다른 저서로「동학농민전쟁 인물열전」「이야기 인물한국사」「조선후기 정치사상과 사회변동」「역사와 민중」「허균」「역사인물이야기」「역사풍속기행」등 다수가 있다.

  • 제1부 누가 나라의 주인인가 1. 왕의 길 2. 연산군 치하의 암흑시대 3. 중종반정 4. 문정왕후의 거센 치맛바람 5. 차별을 당하니 저항할 수밖에 6. 쫓고 쫓기는 토벌군과 농민군 7. 홍길동과 임꺽정 제2부 나라를 바꿨으니 사상도 바꿔야 1. 영남학파 기호학파 2. 사찰시대는 가고 서원시대가 열려 3. 국립 교육기관 4. 과거로 널리 인재 등용 5. 관료의 길 6. 사람의 도리를 지켜야 제3부 유교만이 진리인가 1. 인구 1천만명 돌파 2. 불교, 역사의 중심에서 한발 비켜서다 3. 불교를 민중신앙으로 키웠어야 4. 무속과 전통, 생활과 굿 제4부『주자가례』를 알아야 행세할 수 있다 1. 여성의 지위, 고려시대보다 낮다 2. 집이 커지고 밥상이 풍성해져 3. 초상을 치르다 내가 죽는다 찾아보기